KOYO 요리정보

  송이
  탁월한 향과 맛! 숲 속의 보석 송이
  

탁월한 향과 맛! 숲 속의 보석 송이

양양 송이가 최고의 품질을 자랑할 수 있는 것은 양양이 최적의 자생 조건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화강암 토질에 적송림이 잘 발달해 송이가 자라는 데 최적의 환경을 갖췄다. 때문에 송이의 크기도 타 지역보다 1~2㎝ 가량 크고 수분 함량도 적어 향과 씹히는 맛이 뛰어나다.

‘설악산을 둘러보고 양양에서 송이 맛을 본 뒤 가을을 논하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양양의 송이는 10월 송이가 향이 가장 짙고 딱딱하게 씹히는 질감이 그만이다. 바다와 산이 어우러져 만들어 내는 해송 바람도 송이의 향과 맛을 더해준다. 송이요리는 전골, 산적, 국, 튀김 등 그 종류가 다양하다. 하지만 송이의 향기와 질감을 가장 잘 살려낼 수 있는 조리법은 송이구이. 자연 송이의 솔향을 직접 느낄 수 있다.

송이를 적당한 두께(약 2mm)로 썰어서 석쇠에 올려놓고, 소금을 뿌린 후 살짝 익으면 먹는다. 쇠고기를 1대1 비율로 함께 소금구이로 먹으면 더 맛있게 송이를 즐길 수 있다. 이때 주의할 점은 송이를 소금물에 30초 정도 담갔다가 바로 석쇠에 올려 약 30초 앞뒤로 구워 바로 먹어야 송이의 향을 살릴 수 있다고. 양양 송이를 먹는 독특한 방법은 ‘송이 라면’. 송이 채취자들이 산에서 라면을 끓여 먹을 때 송이버섯을 넣어 맛을 내는 방법으로 라면에 들어 있는 수프는 절반만 사용하고 간장이나 소금으로 맛을 낸다. 도심에서는 흉내내기 어려운 양양 지역 사람들만의 별미라고 할 수 있다.

양양 송이는 현북면 명지리와 어성전리 등이 주생산지. 6월 하순부터 여름 송이가 본격 출하되고 있으나 품질은 가을 송이보다 다소 떨어진다. 양양 지역 송이 채취꾼들은 절기상 백로를 전후해 이 지역에서 10월 중순까지 생산되는 가을 송이를 먹어야 맛의 진수를 느낄 수 있다고 한다.
2004-09-25 17:06:16

이름
내용
비밀번호


     
  

관리자로그인~~ 전체 145개 - 현재 1/2 쪽
145
조미료
2014-03-26
1500
144
김장문화
2013-12-21
1202
143
한식
2011-07-02
1395
142
한식 품평
2011-06-23
1568
141
원산지
2011-06-23
1551
140
서울
2011-06-20
1362
139
배추값
2010-10-01
1522
138
배추값
2010-09-29
1437
137
멜라민
2008-09-30
1871
136
멜라민
2008-09-30
2353
135
생활물가
2008-05-19
1727
134
한우값
2008-05-19
1719
133
대보름
2008-03-03
2055
132
한식인기
2008-03-03
1935
131
운영자
2007-07-07
1935
130
운영자
2007-07-07
1969
129
운영자
2007-07-07
1914
128
운영자
2007-07-07
2011
127
운영자
2007-07-07
1868
126
운영자
2007-07-07
1972
125
운영자
2007-07-07
2267
124
운영자
2007-07-07
1917
123
한국 김치
2006-01-02
2147
122
식품
2005-10-23
1856
121
김치
2005-10-22
1838
120
김치
2005-10-22
1791
119
김치
2005-10-14
1809
118
김치
2005-10-14
1850
117
2005-10-13
1784
116
한국음식
2005-09-25
1856
115
한국음식
2005-09-25
1856
114
한국음식
2005-09-25
1609
113
김치
2005-09-25
1696
112
김치
2005-09-25
1705
111
자연
2005-05-12
1943
110
특구
2004-12-30
1868
109
김치
2004-11-01
1957
108
건강
2004-10-15
1836
107
새우젖
2004-10-14
2011
106
중국
2004-10-05
2182
105
사과
2004-10-04
2972
104
김.인삼
2004-10-01
1842
103
울산
2004-09-25
1958
102
제주도
2004-09-25
2017
101
추어탕
2004-09-25
2043
100
울릉도
2004-09-25
2352
송이
2004-09-25
1855
98
2004-09-25
2496
97
2004-09-25
2551
96
홍어
2004-09-25
2351
95
2004-09-25
1998
94
2004-09-25
1968
93
청국장
2004-09-25
1824
92
된장국
2004-09-25
1986
91
중국
2004-09-19
1737
90
마늘
2004-09-19
2669
89
대파
2004-09-19
2384
88
김치
2004-09-19
1559
87
김치
2004-09-19
1563
86
2004-09-19
3126
85
운영자
2004-06-10
1800
84
운영자
2004-06-10
1683
83
  주석
주석
2004-05-06
2168
82
주석
2004-05-06
1789
81
그릇
2004-05-06
2056
80
유기
2004-05-06
1713
79
궁중음식
2004-04-28
3327
78
운영자
2004-03-10
2103
77
전통장
2003-09-27
2150
76
고등어
2003-05-03
6260
75
우유
2003-04-29
3408
74
음식
2003-04-29
3184
73
정보
2003-04-29
2307
72
궁중음식
2003-03-15
2685
71
mbc
2003-03-14
1965
70
퍼온글
2003-03-14
2840
69
청풍미식가
2003-03-12
2342
68
mbc
2003-02-28
2451
67
부산방송
2003-02-15
2568
66
2003-01-26
2673
65
2003-01-17
2311
64
  누룩
누룩
2003-01-16
2408
63
궁합
2003-01-08
2870
62
2002-12-04
3518
61
한국일보
2002-11-24
2979
60
국(탕)
2002-11-14
4833
59
찌개
2002-11-14
4042
58
장아찌
2002-11-07
4456
57
김치
2002-11-07
3393
56
음식
2002-11-06
2358
55
음식
2002-11-06
2752
54
음식
2002-11-06
2482
53
2002-11-06
5610
52
절기음식
2002-11-06
3364
51
  DHA
운영자
2002-08-31
2157
50
불포화지방
2002-08-07
2268
49
유산균
2002-07-20
2458
48
유산균
2002-07-20
2868
47
소스
2002-07-20
2503
46
녹차
2002-06-26
3609

[맨처음] .. [이전] 1 [2]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