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YO 요리정보

  김치
  “국산표기 해도 김치 못 믿겠다”
  

“국산표기 해도 김치 못 믿겠다”
중국산 김치 파동 후 식당 및 판매김치에 대한 불신 깊어져

우리나라 주부들 10명 중 8명은 음식점의 김치 원산지 표기를 믿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포장김치 업체 ‘종가집’이 조사한 설문결과에 따르면 최근 국산김치를 쓰는 음식점들을 중심으로 벌어지고 있는 원산지 표기 운동에 대해 전체 응답주부의 45%(220명)가 ‘원산지를 표기한다면 모두 국내산이라고 적을 것이 뻔하기 때문에 믿음이 안 간다’고 답했다.

그 반면, ‘원산지를 표기한다면 그것을 믿고 국산 김치를 쓴다는 음식점을 찾아가겠다’ 라는 응답은 21%에 그쳐 소비자의 불신감이 높아졌음을 나타냈다.

설문조사에서 “국산 농산물로 담근 김치라는 표기를 본다면 그 제품에 대해 어떤 생각이 드는가?”라는 질문에 대해 응답자의 39%가 ‘그렇게 써놓아도 대부분이 중국산 농산물로 만든 김치일 것’이라고 답했다.

또, 5%의 응답자는 ‘전혀 믿을 수 없다’고 답했으며 ‘상품김치 제조 회사마다 다르며 평상시 믿었던 곳이라면 믿을 수 있다’는 답변은 38%를 차지했다.

중국산 김치의 위해성 여부에 관해서는 97%의 주부들이 이미 알고있다고 답했고 79%의 주부는 보도 후에 큰 불안감을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현행 원산지 표기법은 재료가 모두 중국산이라 해도 국내에서 제조했으면 국산으로 표기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는 것에 반해 “어디까지를 국산김치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주부들의 85%가 ‘모든 재료도 국내산이고 제조도 국내에서 하는 것’이라고 알고 있어 대부분의 주부가 원산지 표기에 대한 잘못된 정보를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를 실시한 두산식품 BG 종가집 위규성 마케팅 본부장은 “중국산 납 김치 파동 이후 사먹는 김치에 대한 주부들의 불신감이 지나치게 높아져 국산 농산물 100%로 만든 김치까지도 믿지 않고 있지 않는 것이 안타까운 현실”이라며 “김치 뿐만이 아닌 모든 식품에 주재료를 포함한 부재료의 원산지 표기를 의무화하여 소비자들의 알 권리를 보장해 줄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고 말했다.

2005-10-14 09:42:02

이름
내용
비밀번호


     
  

관리자로그인~~ 전체 145개 - 현재 1/2 쪽
145
조미료
2014-03-26
1382
144
김장문화
2013-12-21
1041
143
한식
2011-07-02
1282
142
한식 품평
2011-06-23
1393
141
원산지
2011-06-23
1426
140
서울
2011-06-20
1249
139
배추값
2010-10-01
1415
138
배추값
2010-09-29
1336
137
멜라민
2008-09-30
1748
136
멜라민
2008-09-30
2228
135
생활물가
2008-05-19
1611
134
한우값
2008-05-19
1605
133
대보름
2008-03-03
1915
132
한식인기
2008-03-03
1831
131
운영자
2007-07-07
1828
130
운영자
2007-07-07
1857
129
운영자
2007-07-07
1796
128
운영자
2007-07-07
1925
127
운영자
2007-07-07
1764
126
운영자
2007-07-07
1871
125
운영자
2007-07-07
2154
124
운영자
2007-07-07
1811
123
한국 김치
2006-01-02
1986
122
식품
2005-10-23
1746
121
김치
2005-10-22
1734
120
김치
2005-10-22
1670
119
김치
2005-10-14
1680
김치
2005-10-14
1705
117
2005-10-13
1650
116
한국음식
2005-09-25
1762
115
한국음식
2005-09-25
1760
114
한국음식
2005-09-25
1496
113
김치
2005-09-25
1575
112
김치
2005-09-25
1589
111
자연
2005-05-12
1816
110
특구
2004-12-30
1717
109
김치
2004-11-01
1795
108
건강
2004-10-15
1710
107
새우젖
2004-10-14
1881
106
중국
2004-10-05
2043
105
사과
2004-10-04
2875
104
김.인삼
2004-10-01
1751
103
울산
2004-09-25
1817
102
제주도
2004-09-25
1894
101
추어탕
2004-09-25
1889
100
울릉도
2004-09-25
2155
99
송이
2004-09-25
1712
98
2004-09-25
2373
97
2004-09-25
2408
96
홍어
2004-09-25
2191
95
2004-09-25
1859
94
2004-09-25
1857
93
청국장
2004-09-25
1715
92
된장국
2004-09-25
1843
91
중국
2004-09-19
1608
90
마늘
2004-09-19
2548
89
대파
2004-09-19
2278
88
김치
2004-09-19
1435
87
김치
2004-09-19
1437
86
2004-09-19
3025
85
운영자
2004-06-10
1723
84
운영자
2004-06-10
1600
83
  주석
주석
2004-05-06
2040
82
주석
2004-05-06
1716
81
그릇
2004-05-06
1936
80
유기
2004-05-06
1632
79
궁중음식
2004-04-28
3080
78
운영자
2004-03-10
1989
77
전통장
2003-09-27
2056
76
고등어
2003-05-03
5862
75
우유
2003-04-29
3290
74
음식
2003-04-29
3085
73
정보
2003-04-29
2177
72
궁중음식
2003-03-15
2546
71
mbc
2003-03-14
1873
70
퍼온글
2003-03-14
2661
69
청풍미식가
2003-03-12
2273
68
mbc
2003-02-28
2353
67
부산방송
2003-02-15
2496
66
2003-01-26
2537
65
2003-01-17
2207
64
  누룩
누룩
2003-01-16
2263
63
궁합
2003-01-08
2725
62
2002-12-04
3462
61
한국일보
2002-11-24
2858
60
국(탕)
2002-11-14
4739
59
찌개
2002-11-14
3933
58
장아찌
2002-11-07
4230
57
김치
2002-11-07
3262
56
음식
2002-11-06
2217
55
음식
2002-11-06
2625
54
음식
2002-11-06
2338
53
2002-11-06
5348
52
절기음식
2002-11-06
3227
51
  DHA
운영자
2002-08-31
2029
50
불포화지방
2002-08-07
2190
49
유산균
2002-07-20
2333
48
유산균
2002-07-20
2707
47
소스
2002-07-20
2411
46
녹차
2002-06-26
3503

[맨처음] .. [이전] 1 [2]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