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YO 유익한 글들 코너

  퍼온글
  미국이 60여 년간 저지른 만행
  


미국이 60여 년간 저지른 만행

1946년 8월 15일
해방 1주년 기념식에 참가하러 광주에 간 화순탄광노동자들을 미군헌병이 무력
으로 강제해산하여 김판석씨가 사망하였고, 7명이 행방불명되었으며, 108명이
부상당했다.

1953년 5월 28일
미군 제45사단 소속 제임스.H.브런치가 거제도 장승포읍에서 가정집에 침입,
총기를 난사하여 박우선씨외 2명이 사망하고 오경숙씨 등이 중상을 입었다.

1955년 8월 11일
제24사단 32부대 소속 미군이 국군 헌병 김정준씨를 휘발유 절취범으로 오인하
여 총을 발사 사망케 했다.

1956년 7월 8일
송세훈(16)씨는 김포공항 주둔부대 디봉 에스 단스에게 꿔준 돈을 갚을 것을
요구하다 그가 발사한 총에 맞아 즉사하였다.

1957년 7월 6일
미군 도날드.E.파세트는 송유관에서 논다는 이유로 세 살 아기에게 총을 발사
하여 즉사시켰다.

1958년 2월 25일
토마스.G.제임스와 마빈.E.캠프는 김춘일(14)씨를 절도혐의자라며 구타하고,
칼로 무릎과 팔을 찌르고, 가위로 머리카락을 자르고, 얼굴에 콜타르 칠을 한
뒤 나무상자 집어넣고 못질을 하여 사망케 했다.

1958년 9월 26일
미제7사단 17연대 수색대 소속 미군은 인재남(36)씨 등이 빵을 훔치려 했다고

총기를 발사하여 사망케 했다.

1962년 1월 6일
미군 수십명은 출입금지구역에서 나무를 한다는 이유로 황광길(25)씨와 유기용
(38)씨에게 총을 발사 사망케 했다.

1964년 2월 4일
7사단 31연대 카메룬 로버트는 깡통을 줍던 임신 9개월의 서명자씨에게 발포
사망케 했다.

1966년 12월 1일
미군 콜버트 대위는 결혼 6년이 지나도록 애가 생기지 않자 막노동을 하는 이
수길(29)씨의 딸을 고아로 조작하여 미국으로 입양시켜 강제로 그의 딸을 빼
앗아 버렸다.

1967년 10월 21일
미1군단 유니스 2세는 매매춘 후 화대를 요구한다는 이유로 목을 조르고 커튼
에 불을 지른 후 도주하여 집을 소실시켰다.

1968년 9월 15일
열차 안의 미군용백에서 손남숙씨로 추정되는 여자의 변사체가 발견되었다.

1970년 10월 10일
미36공병대 매추스는 의정부에서 야간근무하던 직공 강문순(17)씨를 강간하려
하다, 반항하자 목졸라 죽였다.

1971년 2월 14일
부평 미보급창의 브라운은 자신이 만나고자 했던 기지촌 매춘여성이 없다는 이
유로 김순화씨 집에 불을 질러 근처 집 5채를 소실시켰다.

1973년 11월 19일
미군 페르트 제임스는 만취상태에서 버스를 훔쳐 달리던 중 권영순(57)씨 등

을 치고 뺑소니하여 사망케 했다.

1977년 6월 12일
미공군 제1중대 소속 스티브.알랜.타워맨은 기지촌 여성 이복희(25)씨를 목졸
라 죽인 후 방에 석유를 뿌리고 불을 질러 사체를 유기하였다.

1980년 11월
미육군 K-6기지 셔링 데이빗은 술에 취해 발기하지 못하는 것을 비웃었다고 윤
미영(20)씨를 브래지어로 목졸라 죽였다.

1990년 6월 28일
동두천의 여관에 1주일 동안 미군과 투숙하던 박모양(25)이 변사체로 발견되었
다.

1991년 1월 8일
미8군 수송부대 소속 찰스 유진 버쳐는 최모양(9)등 10세 미만의 어린이 3명
을 성폭행했다.

1992년 10월 28일
미제2사단 25보병연대 케네스 리 마클은 윤금이(26)씨의 머리를 콜라병으로 난
타하고 자궁과 항문에 맥주병과 우산을 꽂아 살해했다.

1993년 3월
경기도 평택의 K-55 미공군기지에서 하루 1천6백여톤의 오폐수를 정화하지도
않은 채 방출하였다.

1994년 3월
미군이 사용하다 1992년에 철수한 캠프 이즈벨(6천평), 캠프 리비(16만평), 캠
프 에임즈(1백 19만평)의 토양을 조사한 국립환경연구원은 이 지역의 토양
이 일반지역에 비해 납은 최고 24배, 카드뮴은 최고 7배 오염되어 있는 것으

로 밝혔다.

1994년 10월 25일
미군 헌병 다니엘 그림 중사 등 4명은 미군과 국제결혼한 딸을 방문한 김금순
씨(68)를 미군물품 판매상이라며 그녀의 두 딸과 함께 감금한 후 폭행하였
다.

1996년 6월 10일
미7공군 소속 윌리엄스는 평택 에바다 농아원생 김모군(12), 최모군(12), 이모
군(16)을 부대내 자신의 숙소로 불러 성폭행하였다.

1996년 9월 7일
미군 제2사단 뮤리크 에릭 스티븐은 돈이 없다는 이유로 자신과의 성행위를 거
절한 이기순(44)씨를 안면을 때려 실신시킨 후 면도칼로 목을 잘라 살해하였
다.

1997년 4월 3일
재미교포 에드워드 리와 미군속의 아들 아더 페터슨은 이태원의 패스트푸드점
화장실에서 단지 부딪혔다는 이유로 조중필(22)씨를 잭 나이프로 마구 찔러 과
다출혈로 숨지게 하였다.

1998년 1월 6일
제473 야전시설 지원중대 소속 핸릭스 티모시 제롬은 함께 자던 허주연(22)씨
가 부대로 복귀하려는 자신을 붙잡았다고 명치를 때려 숨지게 한 후 침대에 불
을 붙여 방화했다.

1998년 1월 20일
미공군 제9전투 비행단 소속 데일 허프는 군산 기지안 숙소에서 컴퓨터, 스캐
너, 컬러 프린터를 이용 만원권 원화와 미화 20달러 지폐를 대량 위조했다.


1998년 2월 8일
경기도 화성군 매향리 쿠니 사격장 폭음 및 진동 피해 때문에 지난 50년간 일
상 생활을 할 수 없었던 매향리 주민들이 국가를 상대로 손해배상청구소송을
냈다. 매향1리에는 자살한 사람만도 23명이나 되며 방사능 오염의 가능성이 있
는 열화 우라늄탄 사용 의혹도 제기되었다.

1998년 3월 7일
경기도 의왕시 백운산 정상 부근에 소재한 미8군 메디슨 통신 부대 지하 송유
관이 터지는 사고로 백운산과 왕림천 일대 계곡 청정지역의 토양층이 20m~80m
의 두께로 기름이 배이는 회복불능의 오염피해를 입었다.

1998년 5월 30일
마을 주민들이 인근 훈련장을 사용한다는 이유로 연천군 전곡읍 미산면 동이리
의 유일한 마을 입구를 차량으로 막아버린 미군들은 항의하던 주민 윤광진(26)
씨, 양경섭(39)씨 등을 폭행하였다.

1999년 09월 07일
동두천시 보산동에서 미군과 동거중이던 이정숙(47세)씨가 자신의 방안에서 숨
진 상태로 발견되었다. 시신이 심하게 부패되어 있어 외상의 흔적을 파악할
수 없는 상태. 사체는 엎어져 있었고, 주변에는 많은 양의 부패액과 피가 섞
여 있었다.
함께 동거중이던 미군이 강력한 용의자였으나 미군측이 미국으로 빼돌림. 부검

결과조차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이처럼 많은 의문점에도 불구하고 경찰은 타
살 의혹을 배제하고 자연사라고 단정하고 수사. 게다가 경찰은 '이 사건
은 원래부터 수사할 가치도 없는 사건이었는데 새움터나 주한미군범죄근절운동
본부 등에서 하도 난리를 치니까 할 수 없이 수사하고 있는 것이다'라는 망언
을 서슴치 않음. 동두천 주민들은 이제 사건이 나면 아예 미제로 몰고가려 든
다는 말로써 경찰에 대한 깊은 불신을 나타냄.

2000년 2월 9일
미8군 용산기지에서 시체부패방부제로 쓰이는 포름알데히드와 메탄올 혼합액
475ml 480병을 하수구를 통해 한강에 무단방류했다는 사실이 녹색연합을 통해
드러났다.

2002년 6월 6일
2001년 7월 공사장에서 작업하던 중 미군측의 22000 볼트 고압선에 감전되어
팔다리 사지를 잃은 전동록씨가 1년여간의 투병생활을 끝으로 사망하였다. 공
사를 해야하니 고압선을 이전해달라고 미군에 수차례 요구했으나 이 요구는 끝
내 받아들여지지 않고 재앙을 불렀다.

2002년 6월 13일
미2사단 공병대 소속 부교 운반용 궤도차량은 친구의 생일잔치에 가던 신효순
(14)양과 심미선(14)양을 치어 그 자리에서 숨지게 했다. 피해자 발견여부,

경고여부 등 그 사고원인에 대해 그 무엇도 제대로 밝혀지지 않았지만 미군측
은 누구의 과실도 아니라며 잘못을 부인하고 있다.
2002-12-09 22:28:34

이름
내용
비밀번호

rltazdxx USA
의견글삭제하기
김남희 정신나간소리 아무리 박정희 정권이 썩었기로 그틈새를 타고 공산주의 사상을 심겠다고 일제의 잔재가 완전히 청산되 되지 않았다고 해서 러사아 공산당을 없고 저지른 만행에 철퇴를 가했기로서니 미국이 저지른 만행이라니 제민족을 도륙내고 2000만의 실향민을 마ㅣㄴ들었던 공산당의 만행이야 말로 통탄할 노릇이다.곷이고 가는 젊은 새댁에게 총구를 ㅜ 들이대고 고출 달라고해서 못먹는다고 맵다고 손짓발짓 했건만 무자비하게 갈겨버린 러스께 김일성은 그들의 만행을 눈감아 주었다. 여자들은 낮에는 물론이요 밤에 나간다는 것은 겁탈당하기 일쑤요 목숨을 내놓는 것처럼 위험했다. 우리를 도와주러왔다던 러시아 공산당 놈들은 불한당이었다. 역사를 알려거든 제대로 나 알고 지껄여 한쪽 말만 듣지 말고 무엇이 진실인 지 알고 애기 하란말여 임권택 아버지가 고ㅓㅇ산당질해서 6.25 끝나고 제대로 숨도 못셨다고 이북에선 거의다 숙청되거나 아오지 탄광행이었다 그때 살아 남았다면 나이가 어렸거나 신분을 속였겠지 제대로 알고 퍼오든지 말든지
의견글삭제하기
김신자 발갱이
의견글삭제하기


     
  

관리자로그인~~ 전체 190개 - 현재 1/2 쪽
190
에구구
2016-12-19
224
189
에구구
2016-12-19
239
188
2016-08-25
209
187
happy
2016-08-02
214
186
happy
2016-08-02
231
185
happy
2016-08-02
153
184
유정
2016-07-27
230
183
유정
2016-07-27
220
182
2011-07-02
1322
181
암세포
2011-06-27
1021
180
체중
2011-06-25
937
179
C형간염
2011-06-24
954
178
줄기세포
2011-06-24
952
177
줄기세포
2011-06-24
1030
176
줄기세포
2011-06-24
881
175
필수아미노산
2011-06-24
1143
174
이소류신(isol
2011-06-24
1316
173
류신
2011-06-24
1634
172
아미노산
2011-06-24
931
171
고칼로리
2011-06-23
925
170
불볕더위
2011-06-23
1816
169
체중
2011-06-23
955
168
유행어
2008-12-27
1266
167
운영자
2008-12-17
958
166
행복
2008-11-12
1168
165
건강
2008-11-12
1084
164
건강
2008-11-12
1157
163
부자
2008-10-30
1048
162
2008-08-12
1047
161
사랑을
2006-01-07
1225
160
남자
2006-01-07
1392
159
결혼식
2004-10-15
1520
158
다리
2004-06-04
1272
157
사랑
2004-06-04
1523
156
레이스
2004-06-01
1466
155
2004-05-22
1507
154
행복
2004-05-08
1280
153
어버이 날
2004-05-06
1072
152
2004-05-04
1668
151
가치
2004-04-21
1225
150
은새
2004-04-05
1517
149
부자
2004-03-23
1490
148
만남
2004-03-23
1365
147
결정
2004-03-23
1319
146
  물맛
지혜
2004-03-14
1291
145
사진
2004-03-10
1294
144
정다이
2004-03-03
1186
143
단 비
2004-03-03
1176
142
탈무드
2004-02-12
1444
141
짧은글
2004-02-12
1300
140
부자
2004-02-03
1215
139
꼴불견
2004-01-27
1216
138
감동
2004-01-27
1219
137
시련
2003-12-19
1276
136
국민연금
2003-12-11
1604
135
거짓말
2003-12-09
1138
134
웃음
2003-11-18
1248
133
친구
2003-11-17
1141
132
여유
2003-11-15
1286
131
용서
2003-11-15
1161
130
인생
2003-11-15
1146
129
교훈
2003-11-01
1373
128
이영철
2003-10-07
1204
127
원칙
2003-09-06
1435
126
퍼온글
2003-04-12
1777
125
친구
2003-03-26
1595
124
mbc
2003-02-21
1447
123
퍼온글
2003-01-08
1569
122
퍼온글
2003-01-07
1368
121
퍼온글
2003-01-03
1271
120
퍼온글
2002-12-18
2254
119
퍼온글
2002-12-16
1530
퍼온글
2002-12-09
1411
117
퍼온글
2002-12-06
1657
116
퍼온글
2002-11-28
1446
115
퍼온글
2002-11-28
1701
114
주 혜 경
2002-11-28
1437
113
김종욱
2002-11-25
1612
112
퍼온글
2002-11-23
1298
111
퍼온글
2002-11-18
1252
110
퍼온글
2002-11-18
1244
109
퍼온글
2002-11-18
1554
108
퍼온글
2002-11-17
1142
107
  부부
퍼온글
2002-11-17
1452
106
퍼온글
2002-11-11
1138
105
퍼온글
2002-11-01
1295
104
퍼온글
2002-10-31
1325
103
탈무드
2002-09-28
1538
102
퍼온글
2002-09-28
1194
101
퍼온글
2002-09-28
1446
100
퍼온글
2002-09-25
1298
99
퍼온글
2002-09-25
1256
98
퍼온글
2002-09-18
1128
97
퍼온글
2002-09-08
1232
96
퍼온글
2002-09-08
1094
95
퍼온글
2002-08-27
1221
94
퍼온글
2002-08-25
1345
93
퍼온글
2002-08-25
1165
92
퍼온글
2002-08-25
1215
91
퍼온글
2002-08-25
1193

[맨처음] .. [이전] 1 [2]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