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YO 유익한 상식 코너

  건강-17
  어린이의 뇌를 발달시키는 엄마의 10가지 습관
  

< 어린이의 뇌를 발달시키는 엄마의 10가지 습관 >

1. 씹는 반찬을 준비한다.

씹을수록 떡뼈도 단단해지고 치아도 건강해진다. 침샘도 같이 발달하여 입 안에서 소화액 분비가 촉진되고 위의 부담도 줄어들게 된다. 소화가 안 되고 치아가 약할수록 오래 씹을 수 있는 음식, 빵과 케이크보다는 감자, 고구마, 견과류가 좋다.

2. 되독 밀가루를 쓰지 않는다.

밀가루가 나쁜 것은 아니지만 문제는 신토불이, 국산 밀은 없다고 보는게 현실이다. 수입된 밀은 방부제 덩어리라고 봐야 한다. 가루가 필요한 요리도 밀가루 대신 쌀가루나 녹말을 이용하면 된다.

3. 식용유를 줄인다.

식용유를 사용하다 보면 지방을 줄일 수 없기 때문이다. 또 식용유에는 미네랄이 거의 없다. 미네랄이 부족할 경우 미각 신경이 둔화된다. 볶거나 튀기는 요리는 가급적 피하되 필요한 경우는 참기름이나 들기름을 쓴다.

4. 궁합이 맞는 음식을 함께 먹는다.

음식궁합만 잘 이용해도 배 이상의 효과를 낼수 있다. 미역과 두부, 딸기와 우유, 육류와 김치, 멸치와 사과 등이 대표적으로 궁합이 맞는 음식이다.

5. 마실거리도 중요하다.

성장기 아이들은 신진대사가 활발하므로 수분 필요량이 많다. 그런데 탄산음료나 시판 주스를 마실 경우 불필요한 당분을 섭취하게 된다. 우유나 과일즙을 갈아 주도록 한다.

6. 발효식품을 먹인다.

대표적인 발효식품으로는 김치와 장류 그리고 요구르트, 치즈 등을 들 수 있다. 김치와 장류는 짜거나 맵기 때문에 아이에게 맞게 따로 만들어서 주는 것이 좋고, 그보다 쉽게 먹일 수 있는 요구르트와 치즈를 먹일 때에는, 플레인 요구르트나 첨가물이 들어 있지 않은 치즈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7. 재료는 한끼 분량으로 준비한다.

대형 할인점의 영향으로 식재료를 대량으로 구입라는 추세지만 식재료는 그날 사서 그날 먹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 냉장고를 과신하면 병든다.

8. 아이의 식사를 돕는 방법을 찾는다.

식사 전 운동과 식후 적당한 활동은 각각 식사량과 소화에 도움을 준다. 또, 밥에 집중하도록 식사 시간 전에 하던 활동들을 미리 끝내도록 단호하게 대처한다.

9. 억지로 먹이지 않는다.

배가 고푸면 밥을 먹기 마련이다. 특정 음식을 거부할 경우에는 호감을 갖도록 좋아하는 음식과 섞거나 조리법을 달ㄹ;해서 익숙해지게 한다.

10. 아이가 섭취한 영양소 양을 체크한다.

아이에게는 양보다 질이 중요하다. 성장식에서 가장 중요하면서도 귀찮고 어려운 것이 바로 고른 영양 섭취를 하도록 하는 것이다. 한끼 한끼 아이가 먹는 영양소를 체크하고 부족한 것들을 채워야 한다.
2012-09-28 13:32:47


   

관리자로그인~~ 전체 635개 - 현재 1/7 쪽
635
건강-30
2012-09-28
1701
634
건강-29
2012-09-28
1790
633
건강-28
2012-09-28
1726
632
건강-27
2012-09-28
1704
631
건강-26
2012-09-28
1680
630
건강-25
2012-09-28
1852
629
건강-24
2012-09-28
1624
628
건강-23
2012-09-28
1731
627
건강-22
2012-09-28
1721
626
건강-21
2012-09-28
1655
625
건강-20
2012-09-28
1912
624
건강-19
2012-09-28
1633
623
건강-18
2012-09-28
1739
건강-17
2012-09-28
1617
621
건강-16
2012-09-28
1660
620
건강-15
2012-09-28
1665
619
건강-14
2012-09-28
1569
618
건강-12
2012-09-28
1547
617
건강-12
2012-09-28
1733
616
건강-11
2012-09-28
1644
615
건강-10
2012-09-28
1600
614
건강-9
2012-09-28
1618
613
건강-8
2012-09-28
1627
612
건강-7
2012-09-28
1860
611
건강-6
2012-09-28
1654
610
건강-5
2012-09-28
1744
609
건강-4
2012-09-28
1825
608
건강-3
2012-09-28
1812
607
건강-2
2012-09-28
1621
606
건강-1
2012-09-28
1824
605
욕창
2012-07-13
2713
604
비타민D
2012-05-30
1587
603
홍삼
2012-05-09
1690
602
수수
2011-09-16
1953
601
호두
2011-09-06
1932
600
체중
2011-08-31
1693
599
콜레스테롤
2011-08-30
2148
598
비타민D
2011-08-19
1826
597
비타민C
2011-08-19
2093
596
건강
2006-04-21
2547
595
통증
2005-07-09
3035
594
경련
2005-06-26
3310
593
아토피
2005-03-11
2703
592
반신욕
2005-02-24
5712
591
음식
2005-02-23
2848
590
속담
2004-12-29
2647
589
새해
2004-12-29
2555
588
기금
2004-10-15
2506
587
남의 떡
2004-10-14
2560
586
한국
2004-10-05
2573
585
인터넷
2004-09-16
2620
584
장마
2004-07-13
2658
583
아름
2004-05-06
3679
582
김경호
2004-05-06
3004
581
보험
2004-05-06
2708
580
디스크
2004-05-04
3976
579
소금
2004-04-22
4037
578
손금
2004-04-05
8305
577
상식
2004-01-09
3627
576
상식
2004-01-09
2781
575
변경
2004-01-07
2587
574
2003-12-24
3333
573
동의보감
2003-11-18
3471
572
건강
2003-11-13
3407
571
건강
2003-11-01
3120
570
상식
2003-10-29
3390
569
생활
2003-10-18
2912
568
음식
2003-10-01
3738
567
음식
2003-09-26
3135
566
다이어트
2003-09-04
4268
565
민간요법
2003-08-24
3667
564
민간요법
2003-08-24
3740
563
민간요법
2003-08-24
3707
562
민간요법
2003-08-24
3944
561
민간요법
2003-08-24
4151
560
민간요법
2003-08-24
3594
559
민간요법
2003-08-24
4088
558
민간요법
2003-08-24
4024
557
민간요법
2003-08-24
4054
556
민간요법
2003-08-24
3926
555
민간요법
2003-08-24
5160
554
민간요법
2003-08-24
3403
553
민간요법
2003-08-24
3097
552
민간요법
2003-08-24
3769
551
민간요법
2003-08-24
3771
550
민간요법
2003-08-24
4262
549
민간요법
2003-08-24
4177
548
민간요법
2003-08-24
3968
547
민간요법
2003-08-24
3455
546
민간요법
2003-08-24
3959
545
  비염
민간요법
2003-08-24
4224
544
민간요법
2003-08-24
5147
543
민간요법
2003-08-24
4086
542
민간요법
2003-08-24
3948
541
민간요법
2003-08-24
4603
540
민간요법
2003-08-24
3759
539
  빈혈
민간요법
2003-08-24
3807
538
민간요법
2003-08-24
3762
537
민간요법
2003-08-24
3567
536
민간요법
2003-08-24
4022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