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YO 유익한 상식 코너

  식품신문
  비타민C의 유래와 역사
  


괴혈병 걸린 해군병사 과일즙 먹고 회생
영국 정부 항해 때 ‘레몬 싣고 떠나라’ 명령

비타민C의 역사는 괴혈병의 발병으로부터 시작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괴혈병은 이미 기원전 1550년경 이집트의 한 파피루스에서 그 증상에 대한 기록이 있었고, 의학의 대부인 히포크라테스가 괴혈병과 거의 똑같은 증상을 기술해 놓기도 했다.

그리고 기원후 1309년에 프랑스의 역사가는 괴혈병을 십자군 전쟁때 병사들의 구강과 다리를 공격하는 질환으로 기술하기도 했다.

그러나 구체적으로 이 질병에 대한 관심이 세상에 드러난 것은 바다 생활을 하는 선원들에 의해서였다.

1497년 바스코다가마가 동인도로 항해를 하는 도중 많은 선원들이 죽었는데, 당시 그들에게 공통적으로 나타나는 증상 중 하나가 잇몸이나 구강 점막 등에서 잦은 출혈 현상을 보였다는 것이다.(이 때문에 이 병은 괴혈병이라는 이름이 붙게 되었다) 이후 괴혈병에 대한 이야기는1747년 영국의 제임스 린드란 해군 군위관에 의해 결정적으로 기록되고 있다.

당시 린드는 여러 병사들과 함께 항해에 올랐는데, 그만 폭풍우를 만나서 어느 섬에 표류하게 되었다.

그때 몇몇 병사들이 괴혈병에 걸려 시름시름 앓게 되었느데 우연히 그 섬에 사는 원주민들이 어떤 과일즙을 짜서 먹이자 하루 이틀이 지나 죽어가던 해군 병사들이 일어나 생기를 찾았다고 한다. 그 과일은 바로 레몬이었다.

이런 일이 있은 이후 영국정부는 먼 곳을 행해 할 때는 병사든 누구든 레몬을 잔뜩 싣고 나가라는 명령을 내렸고 항해를 하는 사람들은 1주일 혹은 삼사일에 한번 꼭 레몬즙을 짜서 먹었다고 한다. 물론 그들은 한명도 죽지 않았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는 대규모의 오렌지 농장이 조성되어 있다. 기후탓도 있겠지만 그곳에 오렌지 재배가 성하게 된 데는 또다른 이유가 있다. 1850년대 미국에서는 금광을 캐기 위해서 전국각지에서 많은 젊은 사람들이 몰려왔다. 그들 중에는 벼락부자가 된 사람도 있지만 미국 서부 역사책을 보면 수많은 사람들이 금광을 캐다가 죽었다는 기록이 있다.

왜 그들은 이유없이 죽어갔을까? 미국 서부는 사막지대로 황폐한 땅이다. 자연 야채를 먹을 수 없고 동물을 잡아서 먹는 육식이 대부분이었다. 중세 선원들과 같이 그들을 죽음으로 몰았던 것 역시 바로 괴혈병이었다.

이처럼 많은 사람들이 괴혈병으로 죽자 제임스 린드에 의해 보고된 내용을 알고 있던 한 이민자가 오렌지라는 과일속에 비타민C가 많고 그 과일를 먹으면 괴혈병을 치료할 수 있다는 생각에서 오렌지를 심은 것이 오늘날 캘리포니아 오렌지 농장의 시작이었다.

이후 비타민C는 1930년대에 들어 화학적 구조가 밝혀지면서 학문적으로 전 세계에서 받아들여지게 되었다.
2002-11-24 17:38:10


   

관리자로그인~~ 전체 635개 - 현재 6/7 쪽
135
영양사
2002-11-24
1693
134
영양사
2002-11-24
1641
133
영양사
2002-11-24
1657
132
영양사
2002-11-24
1604
131
영양사
2002-11-24
1405
130
식품신문
2002-11-24
1638
129
중앙일보
2002-11-24
2074
128
조선일보
2002-11-24
1904
127
한국일보
2002-11-24
1635
126
동아일보
2002-11-24
1529
125
식품신문
2002-11-24
1632
124
국민일보
2002-11-24
1758
123
한국일보
2002-11-24
1876
122
진로
2002-11-24
1682
121
연합뉴스
2002-11-24
1675
120
연합뉴스
2002-11-24
1696
119
매일경제
2002-11-24
2118
118
중앙일보
2002-11-24
2011
117
한국일보
2002-11-24
1786
116
중앙일보
2002-11-24
1714
115
중앙일보
2002-11-24
1689
114
중앙일보
2002-11-24
1554
113
식품신문
2002-11-24
1520
112
한국일보
2002-11-24
1570
111
식품신문
2002-11-24
2610
110
퍼온글
2002-11-19
3428
109
퍼온글
2002-11-19
1764
108
2006-09-24
1306
107
2006-09-22
1197
106
2006-09-20
1314
105
2006-09-19
1304
104
2006-09-18
1392
103
2006-09-14
1942
102
2006-09-11
1384
101
2006-09-05
1360
100
2006-09-04
1366
99
2006-09-03
1581
98
2006-09-02
1448
97
2006-08-31
1309
96
2006-08-28
1368
95
2006-08-25
1344
94
2006-08-21
1326
93
2006-08-19
1195
92
2006-08-17
1396
91
2006-07-29
1739
90
2006-07-26
2421
89
2006-06-25
1620
88
2006-06-23
1530
87
첨부화일 : 1 ( Bytes)
125.131.25.210
2006-06-22 05:25:23
86
2006-06-21
1515
85
2006-06-19
1704
84
2006-06-18
1471
83
2006-06-15
1590
82
2006-06-13
1755
81
2006-06-11
1806
80
2006-04-25
1632
79
2006-04-05
1401
78
2006-04-02
1453
77
2006-03-19
1464
76
2006-03-13
1348
75
2006-03-09
1438
74
2006-03-05
1642
73
2006-03-03
1351
72
2006-02-27
1423
71
2006-02-23
1368
70
2006-01-27
1449
69
2006-01-24
1465
68
2006-01-21
1442
67
2006-01-17
1413
66
2006-01-13
1573
65
2006-01-09
1417
64
2006-01-05
1472
63
2006-01-02
1451
62
2005-12-14
1535
61
2005-11-14
1660
60
퍼온글
2002-09-25
1943
59
매일유업
2002-09-10
1714
58
매일유업
2002-09-10
1841
57
매일유업
2002-09-10
1936
56
매일유업
2002-09-10
1798
55
매일유업
2002-09-10
1656
54
매일유업
2002-09-10
1909
53
매일유업
2002-09-10
1871
52
매일유업
2002-09-10
1656
51
퍼온글
2002-09-04
2684
50
여드름
2002-08-25
2256
49
해조류
2002-08-07
1842
48
장어
2002-08-07
2008
47
장수
2002-08-07
1778
46
패혈증
2002-08-07
1738
45
2002-07-20
2079
44
퍼온글
2002-07-04
2275
43
산모
2002-06-21
2043
42
산모
2002-06-21
1716
41
산모
2002-06-21
1829
40
산모
2002-06-21
1838
39
신비
2002-06-21
1826
38
싸이트링크
2002-06-21
1817
37
당 뇨 병
2002-06-21
1962
36
2008-03-07
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