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YO 유익한 상식 코너

  식품신문
  헬리코박터균에 대한 비타민 역할
  

헬리코박터균에 대한 비타민 역할

헬리코박터균 항생제론 100% 사멸 안돼
위암·위궤양 등 발암물질 생성과정 차단

비타민C는 일단 섭취되면 위장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그 다음에 소장에서 일부가 흡수된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반 이상이 흡수되지 않고 대장을 통해서 빠져 나가는 것이 보통이다. 이처럼 처음의 반이 흡수되더라도 이 과정에서 비타민C는 아주 중요한 자기의 역할을 다하게 된다.

그 중 하나가 위암, 위궤양, 위염이 생기는 과정을 분명하게 차단한다는 것이다.

위염과 위궤양, 위암의 원인균은 1980년에 호주의 한 내과 의사에 의해 발견된 헬리코박터 파이로리(Helicobacter pylori)라는 균이다.

그간 많은 의학자들이 이 균을 죽이려고 애를 써 왔지만 항생제에 의해 금방 죽은 이후에도 한 6개월이 지나면 다시 감염되는 것으로 알려진 이 균은 따라서 사멸이 거의 어려운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어떤 광고에서는 이 균을 죽이는 야쿠르트가 나와서 그것을 먹으면 된다고 하는 데 아직까지 그 효능이 분명하게 증명된 것은 아니다.

국내 성인의 경우에는 70% 정도가 보균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며 특히 농촌은 90%이상, 도시의 경우에도 70∼80%의 사람들이 감염돼 있다고 보고된다. 그래서인지 한국인들에게는 위암, 간암 환자들이 많다.

특히 남자가 여자에 비해 위암은 2.5배, 간암은 3배나 더 높은 수치의 발병률을 보이고 있다고 한다. 헬리코박터가 발병하는 데는 성별의 차이가 없는 데 왜 남자가 위암에 걸리는 경우가 더 많을까? 이는 바로 위암의 원인이 단지 헬리코박터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는 이야기다.

그 원인을 분석해보면 우선 남자들은 여자들보다 음식을 더 많이 먹는다는 사실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60∼70년대만 해도 위암은 대개 60세 이상 노인에게서 생겼지만 요즘은 20세만 넘으면 누구든지 생길 수 있다.

암이 생길 수 있는 조건이 옛날의 경우 60년이 지나야 비로소 누적효과에 의해 생겼는데, 이제는 20대만 지나면 과거 60년 이상 먹은 경험을 하기 때문이다. 위암환자가 이제는 더 이상 60세 이후에 걸리는 암이 아니라 20대, 30대에서 생길 수 있는 병이 되었다는 말이다.

그런데 다행스럽게도 비타민 C 가 발암 물질을 억제해 주는 역할을 한다. 사실 최근들어 헬리코박터파이로리 균이 내는 물질에 의해서 위암, 위궤양, 위염이 생기는 과정을 비타민C가 분명하게 차단할 수 있다는 증거들이 나오고 있다.

위궤양이 심한 사람이 비타민C를 먹으면 속이 쓰리다. 그러나 물에 희석시킨 것을 1주일 이상 먹으면 속쓰린 것이 완화되기 시작한다. 새살이 나오기 때문이다. 바로 그 원인이 제거됐다는 이야기다.
2002-11-24 17:42:30


   

관리자로그인~~ 전체 635개 - 현재 6/7 쪽
135
영양사
2002-11-24
1693
134
영양사
2002-11-24
1641
133
영양사
2002-11-24
1657
132
영양사
2002-11-24
1604
131
영양사
2002-11-24
1405
130
식품신문
2002-11-24
1638
129
중앙일보
2002-11-24
2074
128
조선일보
2002-11-24
1904
127
한국일보
2002-11-24
1635
126
동아일보
2002-11-24
1529
125
식품신문
2002-11-24
1632
124
국민일보
2002-11-24
1758
123
한국일보
2002-11-24
1876
122
진로
2002-11-24
1682
121
연합뉴스
2002-11-24
1675
120
연합뉴스
2002-11-24
1696
119
매일경제
2002-11-24
2118
118
중앙일보
2002-11-24
2011
117
한국일보
2002-11-24
1786
116
중앙일보
2002-11-24
1714
115
중앙일보
2002-11-24
1689
114
중앙일보
2002-11-24
1554
113
식품신문
2002-11-24
1520
112
한국일보
2002-11-24
1570
111
식품신문
2002-11-24
2610
110
퍼온글
2002-11-19
3428
109
퍼온글
2002-11-19
1764
108
2006-09-24
1306
107
2006-09-22
1197
106
2006-09-20
1314
105
2006-09-19
1304
104
2006-09-18
1392
103
2006-09-14
1942
102
2006-09-11
1384
101
2006-09-05
1360
100
2006-09-04
1366
99
2006-09-03
1581
98
2006-09-02
1448
97
2006-08-31
1309
96
2006-08-28
1368
95
2006-08-25
1344
94
2006-08-21
1326
93
2006-08-19
1195
92
2006-08-17
1396
91
2006-07-29
1739
90
2006-07-26
2421
89
2006-06-25
1620
88
2006-06-23
1530
87
첨부화일 : 1 ( Bytes)
125.131.25.210
2006-06-22 05:25:23
86
2006-06-21
1515
85
2006-06-19
1704
84
2006-06-18
1471
83
2006-06-15
1590
82
2006-06-13
1755
81
2006-06-11
1806
80
2006-04-25
1632
79
2006-04-05
1401
78
2006-04-02
1453
77
2006-03-19
1464
76
2006-03-13
1348
75
2006-03-09
1438
74
2006-03-05
1642
73
2006-03-03
1351
72
2006-02-27
1423
71
2006-02-23
1368
70
2006-01-27
1449
69
2006-01-24
1465
68
2006-01-21
1442
67
2006-01-17
1413
66
2006-01-13
1573
65
2006-01-09
1417
64
2006-01-05
1472
63
2006-01-02
1451
62
2005-12-14
1535
61
2005-11-14
1660
60
퍼온글
2002-09-25
1943
59
매일유업
2002-09-10
1714
58
매일유업
2002-09-10
1841
57
매일유업
2002-09-10
1936
56
매일유업
2002-09-10
1798
55
매일유업
2002-09-10
1656
54
매일유업
2002-09-10
1909
53
매일유업
2002-09-10
1871
52
매일유업
2002-09-10
1656
51
퍼온글
2002-09-04
2684
50
여드름
2002-08-25
2256
49
해조류
2002-08-07
1842
48
장어
2002-08-07
2008
47
장수
2002-08-07
1778
46
패혈증
2002-08-07
1738
45
2002-07-20
2079
44
퍼온글
2002-07-04
2275
43
산모
2002-06-21
2043
42
산모
2002-06-21
1716
41
산모
2002-06-21
1829
40
산모
2002-06-21
1838
39
신비
2002-06-21
1826
38
싸이트링크
2002-06-21
1817
37
당 뇨 병
2002-06-21
1962
36
2008-03-07
12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