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YO 생활속 추억들 코너

  련
  감자때문에
  

울산 언양 반송이라는 곳에 작은 고모님이 살고 계셨다. 지금은 아니지만 우리가 어렸을때에는 하루에 울산 ㅡ 언양간을 완행버스가 두차례만 다녔다. 고모가 조카들이 보고 싶다며 여러차례 아버지와 엄마를 설득하여 나를 고모네에 다녀오게 하였다. 고모님이 너무 반가워 하시면서 이것 저것을 다챙겨 주시고 시골에 감자라도 삶아 주시려고 밭에 가서 감자가 자라는 것도 볼겸 캐어 오라고 하셨다. 내 생각에는 호미로 밭만 뒤지면 감자가 쑥쑥 올라오는 줄만 알았다. 밭에갔다. 감자 나무줄기에 호미를 대면서 당겼다. 벌레와 감자가 같이 나오는 것이었다.놀랬다. 얼마나 놀랐는지 감자고 고모고 다 싫었고 징그럽고 놀라 기겁을 하면서 호미고 소쿠리도 다 던져버리고 길쪽에 내려오니 울산행 버스가 오고 있었다. 생각할 겨를도 없이 차에 올랐다. 나는 집으로 와 버렸다. 그때는 전화도 귀할때라 고모께 연락할 방법이 없었다. 고모는 밭에 간 조카가 감자만 캐어 오면 맛있게 삶아 주려고 아무리 기다려도 오지않으니 밭으로 나가 보았다 .아무도 없었다. 조카를 잃어버렸다고 놀라서 하루에 두차례 다니는 차는 기다릴수 없어서 걸어서 60여리의 길을 달리고 걸으며 우리집에 오셨다. 숨이 넘어갈듯한 다급한 목소리가 들려 문을 열어보니 고모였다. 나를 보는 순간 마당에 퍽 주져앉아서 큰소리로 우셨다. 반갑기도 하시지만 먼길을 달려오신것도 억울 하셨던것 같았다. 고모에게 참 미안했다 감자만 보면 고모님이 생각이 나고 인정이 참으로 많았던 작은 고모님께 정말 정말 죄송한 마음을 전하고 싶지만. 지금은 보고 싶어도 볼수 없는 곳에 계셔서... 그 따뜻했던 사랑은 이 조카가 평생 간직하면서 사랑해요. 고모님...
2002-06-21 17:27:34

이름
내용
비밀번호


     
  

관리자로그인~~ 전체 94개 - 현재 1/1 쪽
94
피부관리
2012-07-25
824
93
2012년
2012-06-20
814
92
출장
2010-05-24
975
91
드라마
2010-04-26
1936
90
출장
2009-03-27
1007
89
추도식
2009-01-25
1137
88
감사
2008-11-29
1082
87
감사
2008-11-29
1071
86
감사
2008-11-01
1299
85
감사
2008-10-31
1208
84
감사
2008-10-31
1079
83
감사
2008-10-31
1080
82
감사
2008-10-30
1001
81
감사
2008-10-30
1003
80
감사
2008-10-30
1131
79
감사
2008-10-30
1004
78
감사
2008-10-30
921
77
감사
2008-10-30
1030
76
감사
2008-10-30
976
75
요리
2008-09-30
1106
74
운영자
2007-10-14
1220
73
한국요리
2005-10-13
3207
72
한국요리
2005-10-13
1362
71
박찬순
2004-05-04
1160
70
그림
2003-12-17
1387
69
실수
2003-12-09
1224
68
지웅
2003-12-07
1171
67
바이킹
2003-08-17
1299
66
2003-08-07
1528
65
2003-08-06
1206
64
2003-07-30
1439
63
무심
2003-07-26
1317
62
준원아빠
2003-05-24
1513
61
퍼온글
2003-05-06
1280
60
퍼온글
2003-02-21
1438
59
퍼온글
2003-01-28
1377
58
퍼온글
2003-01-26
1567
57
인자
2003-01-23
1504
56
퍼온글
2003-01-17
1214
55
퍼온글
2003-01-08
1239
54
퍼온글
2003-01-03
1377
53
퍼온글
2003-01-03
1250
52
퍼온글
2002-12-04
1245
51
퍼온글
2002-11-22
1194
50
퍼온글
2002-11-18
1284
49
퍼온글
2002-10-28
1065
48
운영자
2002-10-20
1561
47
운영자
2002-10-20
1090
46
퍼온글
2002-10-01
1013
45
플래시
2002-09-04
1054
44
운영자
2002-08-25
1313
43
운영자
2002-08-25
1301
42
운영자
2002-08-25
1374
41
운영자
2002-08-25
1169
40
운영자
2002-08-25
1150
39
신혜경
2002-08-25
1044
38
퍼온글
2002-06-21
1212
37
퍼온글
2002-06-21
1078
36
퍼온글
2002-06-21
2264
35
퍼온글
2002-06-21
980
34
퍼온글
2002-06-21
1195
33
퍼온글
2002-06-21
1049
32
퍼온글
2002-06-21
1561
31
퍼온글
2002-06-21
1102
30
퍼온글
2002-06-21
1156
29
2002-06-21
1285
28
퍼온글
2002-06-21
1065
27
퍼온글
2002-06-21
989
26
퍼온글
2002-06-21
1100
25
퍼온글
2002-06-21
1072
24
연진
2002-06-21
1049
23
2002-06-21
1050
22
2002-06-21
1063
21
영영
2002-06-21
1049
20
영영
2002-06-21
1118
19
영영
2002-06-21
1071
18
영영
2002-06-21
1038
17
ebenezerkim
2002-06-21
1008
16
2002-06-21
974
15
2002-06-21
1160
14
에벤에셀
2002-06-21
912
13
영영
2002-06-21
1372
12
2002-06-21
1166
11
시현
2002-06-21
1040
10
시현
2002-06-21
1107
9
에벤에셀
2002-06-21
989
2002-06-21
1000
7
은혜
2002-06-21
1267
6
은혜
2002-06-21
1024
5
은혜
2002-06-21
1249
4
은혜
2002-06-21
1000
3
뜬구름
2002-06-21
1028
2
영영
2002-06-21
1065
1
2002-06-21
1233

[맨처음] .. [이전] 1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