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요리
한국요리.com
KOREANYORI.com(co.kr) 

home.gifback.gif

조 림 편( Hard-boiled Food )

 

조린의 종류

 가자미무조림

 가자미조림

 감자야채조림

 감자조림

 갈치고등어튀김조림

 갈치조림

 강남콩케첩조림

 껍질콩꽈리고추조림

 고기깻잎말이조림

 고기우엉말이조림

 고등어김치조림

 고등어조림 

 고등어튀김조림

 꼴두기풋고추조림

 꽁치깻잎조림

 꽃게조림

 꽁치조림

 노각지짐이

 다시마두부말이조림

 다시마어묵조림

 단호박닭고기조림

 단호박어묵조림

 달걀조림

 닭고기야채말이조림

 닭고기야채조림

 닭고기야채조림(2)

 닭고기완자조림

 닭고기흰콩야채조림

 닭날개조림

 닭다리바베큐소스
 조림

 닭다리조림

 도미조림

 돼지갈비바베큐
 
소스조림

 돼지갈비 엿강정

 돼지고기깻잎말이
 조림

 돼지고기생강장조림

 돼지고기연근조림

 돼지고기완자고추
 
장조림

 돼지고기장조림

 돼지족간장조림

 두부엿장조림

 두부장과

 두부조림

 두부튀김조림

 마른새우무조림

 메추리알조림

 멸치감자조림

 멸치고기감자조림

 멸치 풋고추 조림

 무생선전조림

 문어연근조림

 무왁저지

 무청된장조림

조림의 종류

 박대조림

 박대지짐이

 병어감정

 병어조림

 삼겹살무조림

 삼치튀김조림

 생땅콩조림

 소시지메추리알
 
케찹조림

 쇠고기장조림

 쇠고기풋고추조림

 수삼닭감정

 알감자조림

 애호박닭고기조림

 양미리조림

 어묵감자조림

 LA갈비토마토조림

 연근조림

 오징어무조림

 오징어튀김소스조림

 오향돼지고기장조림

 완자튀김조림

 우엉조림

 자반고등어조림

 장뚝도기

 전갱이튀김조림

 조기조림

 토란조림

 톳나물콩조림

 코다리강정

 편육소스조림

 표고버섯고기조림

 표고버섯된장조림

 표고버섯밤조림

 풋고추새우조림

 풋콩야채조림

 콩나물장조림

 콩조림

 홍합초

 흰콩곤약조림

 
     조림 요리의 재료로는 주로 어패류가 많이 쓰이고 있다. 국물이 거의 없도록 짭잘하게 조려 반상에 차려
        놓는 찬물류인데 간장 양념에 조리는 것,간장과 고추장을 섞어 만든 양념에 조리는 것으로 나눌 수 있
        다.
                                     
(조림에 없는 조림은 마른반찬편에서 찿아보세요)

            
                                                   
◆ 조림 반찬에 어울리는 재료 ◆.
   
조림의 가장 대표적인 재료는 생선, 덩어리가 큰 고기나  닭과 같이 익는데 오래 걸리는 재료들이 주로
       사용된다. 그밖에도 조개찜류, 채소찜류 등은 우리네 밥상에 자주 올려지는 맛깔스런 찜의 주인공들
       이다. 

                                                   
◆ 조림 반찬의 맛내기 포인트 ◆.
 
 ..● 국조림 국물의 조절
     많지도 적지도 않게 재료가 조금 나올 정도로 자작하게 붓는다. 처음부터 한꺼번에 붓고 끓이기도 하
        지만 한번 끓인 후 두 번에 나누어 넣기도 한다.
    
● 간 맞추기
     주로 진간장을 쓴다. 특히 생선  조림의 경우엔 조리기 전 소금을 조금 뿌려 밑간을 해두는게 좋다. 조
        도 서서히 오래 끓여야 하는 음식인 만큼 간장만을 쓰면 너무 짜서 곤란하므로 간장에 물을 섞어서 쓴
        다. 이때 물의 양도 진간장 3큰술에 1/4컵 정도면 적당하다.
    
● 맛의 조절
     생선이나 고기 조림에 술을 조금 넣으면 비린내,누린내를 없앨 뿐 아니라 감칠 맛이 살아난다.특히 간
        장으로 조릴 때는 포도주를 넣으면 맛이 훨씬 좋다.
    
● 부재료의 첨가
     고기나 생선등, 주재료만을 조리는 것보다  맛이 어울리는 부재료를 쓰면 서로의 맛이 전해져 훨씬 맛
        이 좋다. 대개 생선 조림에는 무를 많이 쓰며 붉은 살 생선을 조릴 때는 깻잎이나 김치 등과 함께 조리
        면 그 맛이 일품이다.
    
● 불 조절
     조림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태우지 않고 거무스름하면서도  윤기 나게 조리는 것이다, 처음에는 센 불
        에서 끓여 끓어오르면 불을 약하게 하여 뚜껑을 덮고 서서히 익힌 후 국물이 줄어들고 간이 다 밴 것같
        으면  다시 불을  세게 하여 뚜껑을 연채 재빨리 뒤집어 준다.

                                                 
◆ 뼈있는 고기로 조림을 할 때는 ◆.
  ..
두툼한 고기에는 고기 속까지 잘 익고 간이 깊숙이 골고루 스며들게 하기 위해선 군데군데 칼집을 넣
        는 게 좋다.
    
갈비는 끓는 물에 살짝 데치면 누린내도 없어지고 나쁜 기름도 빠지게 된다. 그런 다음 양념장에 재었
        다가 푹 조린다.
    
보통 닭 강정이나 돼지갈비강정 같은 음식은 기름에 튀겨서 완전히 익힌 후에 조리게 되는데 딱딱한
        맛을 원할 때는 기름에 바싹 튀긴 후에 끓는 양념장에 넣어 버무리듯이 살짝만 조린다.
    
닭 조림은 팬에 기름을 두르고 노릇노릇하게 지져낸 후 조리는 게 맛있다. 이렇게 하면  색깔도  훨씬
        먹음직스럽게 보일 뿐 아니라 기름에 지져내는 과정에서 닭고기에 겉도는 기름이 모두 빠지게 된다.

                                                 
◆ 간이 잘 배게 생선을 조리려면 ◆.
  ..
냄비는 생선을 놓아 서로 겹치지 않을 만큼 넓은 것이 좋다. 그래야 생선 전체에 간이 골고루 잘 밸 수
        있다. 또한 바닥이 두꺼워야 생선이 타지 않고 맛있게 조려 진다.
    
일단 조림 장을 먼저 팔팔  끓인 후에 생선을 넣고 끓이는데 처음에는 센 불에서, 조금 후에 불을 약하
        게 줄인다.약한 불이라 해도 국물이 계속 끓을 정도여야 한다.불이 너무 약하면 싱거워져 맛이 제대로
        들지 않는다.
    
생선을 뒤집으려고 하다 보면 부서지기 쉬우므로 조림 국물을 숟갈로 떠서 생선에 골고루 끼얹어준다.
        이렇게 해야 간이 잘 배어 맛있다.
    
생선을 가장  맛있게 조리는 요령이 하나 있다. 그것은 냄비 속에 들어갈 수 있을  만큼의 작은  뚜껑을
        덮는 것이다. 생선을 조릴 때 그것을 덮어 주면 조림 국물이 전체에 골고루 미치게 되고 생선모양도 흐
        트러지지 않아서 맛과 모양이 좋아진다.

                                                    
◆ 조림반찬을 제대로 만들려면 ◆.
  ..
● 음식을 조리다가 타 버렸다면
     
냄비 바닥이 탈 정도로 태웠을 경우, 일단 불에서 내린 다음 탄 부분을  얇게 벗겨내고  육수나 물을 조
        금 넣어 다시 살짝 조린다. 생선일 경우에는 미지근한 물에 껍질 부분을 씻어낸 다음 다시 조리면 탄내
        가 나지 않는다.
    
● 살이 부서지지 않게 생선 살을 조리려면
     
특히 살이 연한 대구, 가자미 등의 흰 살 생선은 부서지기 쉽다. 생선 살이 부서지지 않게 하려면 양념
        장이 팔팔 끓일 때 생선을 넣어 조리는 도중에 너무 뒤적거리지 않도록 한다. 또한  불이 너무 센 것도
        살이  부서지는 한 원인이다. 접시에 담을 때에는 넓적한 뒤집개로 살짝 들어올리는게 안전하다.

                                                                 
조림의 방법 ◆.
    
● 조림은 약한 불에서, 국물을 끼얹어가며 조린다.
     
생선조림을 할 때 다 조려졌는지 아닌지는 맛으로 결정하는 것이 아니라 재료의 무른 정도를 보고 결
        정한다. 계속 조리고 있어야만 건더기에 간이 배는 것이 아니므로 젓가락으로 찔러봐서 쑥 들어갈 정
        도일 때 불을 끈다. 불을 끄고 그대로 두면 간이 배어 든다. 조림을 할 때  국물을 너무 많이 잡으면 조
        려지는데 시간이 걸려 모양이 망가질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조림은 국물을 끼얹으면서  건더기가 들
        썩거리지 않을 정도의 약한 불에서 서서히 조린다.